현재위치 : HOME > 자료실 > 전통문화와 여성농업인

2006-04-06 09:43:41 조회 : 4383         
(사진) 기자석 - 충청북도 이름 : 한여농

충청북도에는 전국적으로 널리 알려져 있는 두기의 기자석이 있다.

실제로 보면 어찌나 닮았는지 보는 이들마다 탄성을 자아낸다.

바로 금수산의 남근석( 사진위) 과 제천시 송학면 음지만지실의 '공알바위'(사진아래)이다.

특히 금수산의 남근석에 로르기 위해서는 거친 산길을 헤치고 가파른 절벽을 올라야 가능한데도

이곳에는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. 

공알바위는 움푹하게 패인 구멍에 돌을 던져 들어가면 아들을 낳을 수 있다고 여기고 있다.

기자에 대한 갈망이 이토록 남다르다.

이름 : 비밀번호 :
스팸차단코드아래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.새로고침 왼쪽의 스팸차단코드를 입력해 주세요.


  ◁ 이전글   다음글 ▷